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태연·라비,, 1년째 열애 중??…SM “친한 선후배”이다

by 칸트10 2020. 12. 27.
728x90
반응형

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과 빅스 멤버 라비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27일 유튜브 채널 ‘심플리 이기자’는 태연과 라비는 크리스마스인 25일 성수동에 위치한 태연의 집에서 데이트를 즐겼으며 이후 두 사람은 집에서 나와 다시 강남 선릉에 위치한 라비의 집으로 이동했다고 주장했다.

 

영상 속 태연과 라비는 마스크와 모자로 얼굴을 가렸지만 태연의 아름다운 미모와 라비의 훤칠한 키는 가려지지 않았다.

태연과 라비는 지난달 28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래미 마켓’에서 친분을 드러낸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태연은 “나의 고정 출연 소식을 들은 라비가 PD님에게 전화해서 ‘나는?’이라고 하더라”라며 그와의 친분을 자랑했다.

 

또 태연은 지난 21일 라비가 진행하는 네이버 NOW. ‘(question mark)’(퀘스천마크)에 게스트로 출연하며 돈독한 관계를 과시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태연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7일 스포츠경향에 “곡 작업을 함께하는 등 친하게 지내는 선후배 사이일 뿐이다”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태연은 2007년 소녀시대로 데뷔해 ‘다시 만난 세계’ ‘키싱 유’ ‘지(Gee)’ ‘소원을 말해봐’ ‘오!(Oh!)’ ‘파티’ 등 히트곡을 냈다. 2015년 솔로 앨범을 발매하고 ‘아이’ ‘11:11’ ‘와이’ ‘파인’ ‘사계’ 등의 곡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이후 솔로 앨범을 잇따라 발표하며 폭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자랑했다.

 

라비는 2012년 빅스로 데뷔해 ‘다칠 준비가 돼 있어’ ‘사슬’ ‘다이너마이트’ ‘도원경’ 등의 곡으로 사랑 받았다. 지난해 힙합 레이블 그루블린을 설립하고 활동 중이며, 현재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에 고정 출연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반응형

댓글6